• 인사말
  • 시조나라 작품방
시조감상실
  • 현대시조 감상
  • 고시조 감상
  • 동시조 감상
  • 시조시인 시집 엿보기
신춘문예/문학상
  • 신춘문예
  • 중앙시조백일장
제주시조방
  • 시조를 읽는 아침의 창
시조공부방
  • 시조평론
휴게실
  • 공지사항
  • 시조평론
  • 시조평론

현대시조 감상

Home > 시조감상실 > 현대시조 감상
제목 김보람 <오늘은 처음이니까> 등록일 2022.12.19 21:48
글쓴이 시조나라 조회 44

오늘은 처음이니까

김보람

오늘을 늘어놓고 오늘을 기다린다
오늘을 쓰는 내겐 오늘이 처음이니까

이름은 잘 있습니까?
이런 질문 이런 밤

어떤 손이 나타나 얼굴을 더듬는다
무엇이 되는지 알 수가 없다

하루를 앞질러 걸어와
기울어지는 첫 문장

이전글 | 영차언 <연화도>